news 6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민주, 검수완박법 발의 '속도전'…'미국행 박병석' 변수에 고심 민주, 검수완박법 발의 '속도전'…'미국행 박병석' 변수에 고심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15일 검찰 수사권 분리 법안을 발의, 이른바 검수완박(검찰수사권 완전박탈)의 총성을 울렸다.민주당은 이날 오전 박홍근 원내대표 이름으로 검찰청법·형사소송법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尹정부 첫 외교장관 박진·통일장관 권영세…비서실장 김대기(종합) 尹정부 첫 외교장관 박진·통일장관 권영세…비서실장 김대기(종합)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 윤석열 정부의 첫 외교부 장관과 통일부 장관에 4선의 박진, 권영세 의원이 각각 발탁됐다.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13일 오후 2시 이런 내용을 포함한 2차 내각 인선을 발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송영길, 출마 논란에 "누가 승리카드인지 경선하자" 송영길, 출마 논란에 "누가 승리카드인지 경선하자"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전 대표는 12일 자신의 서울시장 출마를 둘러싼 당내 반발에 대해 "비난해야 할 대상인지 의문이다. 누가 승리의 카드인지 경선을 해서 결정하면 되는 것"이라고 말했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반도체 인재 뺏길라…대만 TSMC, 전직원에 자사주 매입 보조금  [강소기업일보=오남진 기자] = 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 TSMC가 반도체 인재를 지키기 위한 대책으로 직원들에게 자사주 매입 보조금 지급 방안을 마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은 19일 업계 소식통을 인용해 TSMC가 반도체 인재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골드만삭스 "미국 2년내 경기침체 확률 35%"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골드만삭스의 얀 하치우스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경기침체 없이 물가를 잡아야 하는 어려운 과제를 안고 있다면서 이같이 내다봤다.그는 12개월 내 미국 경제의 침체 확률은 약 15%로 제시했다.하치우스는 급격한 실업률 상승 없이 구인 규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손님맞이 준비 바쁜 日…쿼드 정상 모이는데 바이든만 국빈? 손님맞이 준비 바쁜 日…쿼드 정상 모이는데 바이든만 국빈? 요미우리신문 "국빈 대우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다"  ([강소기업일보=오남진 기자] = 일본 정부는 다음 달 하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일본 방문을 외교적 성과로 부각하기 위해 여러 방안을 모색 중이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우크라 침공] 학살에 화학무기…서방, '비인도적 범죄'로 러 압박 [우크라 침공] 학살에 화학무기…서방, '비인도적 범죄'로 러 압박러시아 '반인륜적 침략자' 낙인찍어 국제적 고립 강화 [강소기업일보=오남진 기자] = 미국을 위시한 서방이 전쟁 중 '비인도적 범죄'를 고리로 러시아를 압박하고 있다.서방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점령지에서 민간인을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뉴욕증시, 국채금리 급등·中 경기둔화 우려에 하락 출발 뉴욕증시, 국채금리 급등·中 경기둔화 우려에 하락 출발  [강소기업일보=오남진 기자] = 뉴욕증시는 국채금리가 3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한 데다 중국의 경기 둔화 우려에 하락세로 출발했다. 11일(미 동부시간) 오전 10시 4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검색

기업 인터뷰

news더보기

주요뉴스

news더보기

이슈

news더보기

법인명 : 강소기업개발진흥원 I 서울특별시 서초구 법원로3길 19 2층 2021호(양지원) | 대전광역시 유성구 은구비남로7번길 19 거성빌딩 3층 | 대표전화 : 1588- 9138(내선3번) | 팩스 : 050-8090-8097
제호 : 강소기업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53588 | 등록일 : 2021-03-04 | 발행인 : 오남진 | 편집인 : 현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지훈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강소기업일보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강소기업일보 All rights reserved. 제보메일 : kangsogood@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