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1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창원시, 착한가격업소 신규 모집…종량제봉투 지원 등 혜택 준다 21일까지 접수…홈페이지 홍보·소상공인육성자금 대출이자 지원창원시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경남 창원시는 7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착한가격업소를 신규 모집한다고 밝혔다.착한가격업소는 개인서비스요금 안정화를 도모하고자 지방자치단체가 지정·관리하는 가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대구 9개 단체 "홍준표 시장직 인수위, 일부 위원 사퇴하라" 인수위 출범한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이 7일 오전 대구테크노파크 강당에서 열린 시장직 인수위원회 출범식에 참석,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6.7. duck@yna.co.kr[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대구지역 시민사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알리바바 싱가포르서 인터넷은행 열어…동남아서 활로찾기 ANEXT뱅크 운영 시작…중국선 규제로 핀테크 입지 좁아져 중국 항저우의 앤트그룹 사옥[EPA=연합뉴스 자료사진]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중국 당국의 고강도 규제로 자국 내 핀테크(FIN-Tech·금융과 디지털 기술의 결합) 사업 공간이 크게 위축되자 알리바바그룹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통영리스타트플랫폼, 현대미술 작품 조성…설명 프로그램도 운영 통영리스타트플랫폼, 현대미술 작품 조성[통영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경남 통영시는 통영리스타트플랫폼 내부 공간을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 소장품을 대여해 꾸몄다고 3일 밝혔다.설치한 미술품은 평면 회화, 조각, 미디어(사진) 등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세계은행, 중국이 공들이는 솔로몬제도에 1천600억원 지원 중국 지원책 나오자 "공항 인프라 등에 지원"남태평양서 영향력 확대하는 중국 견제용인 듯 솔로몬 제도에 공들이는 중국[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DB 및 재판매 금지][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세계은행이 중국과 안보 협정을 체결한 솔로몬제도에 1억3천만달러(약 1천6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미래세대 위한 환경교육을'…창원시민 104인 머리 맞댔다 시, 환경의 날 기념 원탁토론회…환경보전 유공 시민에게 표창도창원시, 104인 원탁토론회 개최[창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경남 창원시는 3일 시청 시민홀에서 '환경교육 공감정책 104인 원탁토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시는 1972년 유엔이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홍준표 대구시정 인수위 7일 출범…대구시정 변화에 '관심' 시 산하 공공기관 통폐합·제2 의료원 건립 추진 등에 촉각 밝은 표정의 홍준표 당선인(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이 2일 대구 중구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앞으로의 시정에 대한 생각을 밝히고 있다. 2022.6.2 mtkht@yna.co.kr[강소기업일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상하이 봉쇄 해제로 화물 몰려온다…美캘리포니아 항구들 긴장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중국 최대 경제도시인 상하이가 65일만인 지난 1일 코로나19 봉쇄에서 해제되자 미국 캘리포니아 항구들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그동안 중국에서 넘어오지 못하고 쌓였던 화물 물량이 한꺼번에 밀려와 작년 하반기와 같은 극심한 '물류 대란'이 닥칠 가능성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검색

기업 인터뷰

news더보기

주요뉴스

news더보기

이슈

news더보기

법인명 : 강소기업개발진흥원 I 서울특별시 서초구 법원로3길 19 2층 2021호(양지원) | 대전광역시 유성구 은구비남로7번길 19 거성빌딩 3층 | 대표전화 : 1588- 9138(내선3번) | 팩스 : 050-8090-8097
제호 : 강소기업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53588 | 등록일 : 2021-03-04 | 발행인 : 오남진 | 편집인 : 현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지훈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강소기업일보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강소기업일보 All rights reserved. 제보메일 : kangsogood@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