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中 배터리업체 CATL, 유럽에 제3공장 건설 검토 중국 배터리 생산업체 CATL[신랑망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세계 최대 전기차 배터리 업체인 중국 CATL(닝더스다이)이 유럽에 2번째 전기차 배터리공장 설립을 검토하고 있다고 22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이 회사의 마티아스 젠트그라프 유럽 법인장은 블룸버그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문서화 인쇄 폰트 크기 호주 법원, SK 투자 가스전 시추 중단 명령…"원주민 협의 실패" SK E&S 바유운단 가스전기사와는 관계 없는 사진임.[SK E&S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자카르타=연합뉴스) 박의래 특파원 = SK E&S가 호주 에너지 기업 산토스가 함께 개발 중인 36억 달러(약 5조700억원) 규모의 대형 가스전에 대해 호주 법원이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문서화 인쇄 폰트 크기 지누스 "2030년까지 탄소중립 달성…ESG 경영 강화" [지누스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온라인 가구·매트리스 기업인 지누스[013890]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의 일환으로 오는 203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하겠다는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을 발표했다고 19일 밝혔다.&nbs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문서화 인쇄 폰트 크기 NCT 127 음반 재킷에 멤버가 빠지다니…SM "검수 실수" NCT 127 정규 4집 '질주' 발매 기념 기자회견[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그룹 NCT 127이 16일 발표한 정규 4집 '질주' 음반에서 멤버 '도영'의 사진이 누락돼 소속사가 팬들에게 사과했다.SM엔터테인먼트는 사회관계망서비스(S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중기부, 대우조선 고발요청…"납품업체도면 다른업체에 제공" 공정거래위원회에 검찰 고발 공식 요청키로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기존 납품업체의 도면을 새 납품업체에 제공하는 등 하도급법을 위반한 대우조선해양을 공정거래위원회에 고발 요청하기로 했다.중소벤처기업부[중소벤처기업부 제공]​중기부는 16일 '제19차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오후 9시까지 전국 4만1902명 확진…어제보다 8천여명 줄어 경기 1만1483명·서울 7659명, 경남 2620명, 인천 2587명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연합뉴스 자료사진][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코로나19 재유행 감소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16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4만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한일, 내주 유엔총회 계기 외교장관회담 개최도 조율 외교부 "조율중이나 결정된바 없어…자연스레 만날 기회 있을듯" 의원질의에 답하는 박진 외교부 장관(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박진 외교부 장관이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2.9.1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뉴욕증시, 페덱스 경고에 하락 출발 NYSE 입회장에 트레이더들의 모습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뉴욕증시는 다음 주 예정된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통화정책 회의를 앞두고, 글로벌 배송업체 페덱스의 경고에 경기침체 우려가 커져 하락했다.16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오전 9시 48분 . . . [강소기업일보]관리자 기자

검색

기업 인터뷰

news더보기

주요뉴스

news더보기

이슈

news더보기

법인명 : 강소기업개발진흥원 I 서울특별시 서초구 법원로3길 19 2층 2021호(양지원) | 대전광역시 유성구 은구비남로7번길 19 거성빌딩 3층 | 대표전화 : 1588- 9138(내선3번) | 팩스 : 050-8090-8097
제호 : 강소기업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53588 | 등록일 : 2021-03-04 | 발행인 : 오남진 | 편집인 : 현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지훈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강소기업일보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강소기업일보 All rights reserved. 제보메일 : kangsogood@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