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선별진료소 냉방기 보완…지원대책 마련하겠다"

현지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7-16 11:49:44
  • -
  • +
  • 인쇄

서울시 "선별진료소 냉방기 보완…지원대책 마련하겠다"

▲ 이렇게라도 이달 15일 오전 서울 마포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한 관계자가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21.7.15 [연합뉴스 자료사진]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 서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확대와 폭염으로 탈진해 가는 선별진료소 근무자들을 위해 지원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16일 밝혔다.

전날 오후 관악구 신림체육센터 임시선별진료소에서는 폭염 속에 장시간 근무하던 구청 직원이 탈진해 쓰러지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다.

박유미 서울시 방역통제관은 이날 코로나19 브리핑에서 관련 대책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런 일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시에서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답했다.

박 통제관은 "수도권 확진자 증가와 폭염 관련해 임시선별진료소 애로사항 등을 점검하는 긴급회의가 어제 저녁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주재로 있었다"며 "조속한 시일 내 (검사) 부스별로 냉방기를 설치할 수 있도록, 그간 지원한 부분이 잘 됐는지 검토하고 보완하자는 얘기가 나왔다"고 전했다.

이어 "지역사회 잔존감염을 끌어내기 위해 검사량을 늘리는 상황인데, 이때 필요한 인력이 확보될 수 있도록 중수본과 서울시 차원에서 노력 중"이라며 "자치구 보건소 일선에서 고생하는 현장 근무자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리고 대책을 조속하게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끝)


강소기업일보 / 현지훈 기자 ul1984@nate.com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