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46% "납품대금에 공급원가 상승분 전혀 반영 못해"

이재원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9 12:00:04
  • -
  • +
  • 인쇄
중기중앙회, 647곳 조사…79% "납품단가 연동제 필요"

중소기업 46% "납품대금에 공급원가 상승분 전혀 반영 못해"

중기중앙회, 647곳 조사…79% "납품단가 연동제 필요"
 

▲ 원자재 상승분 납품단가 반영 여부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강소기업일보=이재원 기자] 중소기업 절반 가까이는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공급원가가 올랐지만 납품 대금에 비용 상승분을 전혀 반영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9일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지난 6월 28일~7월 22일 9개 업종 중소기업 647개를 대상으로 납품단가 반영 실태를 조사한 결과 96.9%는 올해 공급원가가 지난해 말보다 올랐다고 답했다. 공급원가 평균 상승률은 26.4%였다.

공급원가가 상승했다는 응답 기업(631개) 가운데 45.8%는 납품 대금에 비용 상승분을 전혀 반영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일부 반영'은 47.9%, '전부 반영'은 6.2%였다.

업종별로 공급원가 상승분을 납품단가에 전혀 반영하지 못했다는 응답은 승강기가 82.6%로 가장 많았고 그다음으로 레미콘(59.9%), 비철금속 제품(54.4%), 가구(50.0%), 기계장비(48.0%) 등의 순이었다.

▲ 납품단가연동제 도입 여부 의견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단품단가에 반영하지 못한 이유에 대해 치열한 가격 경쟁으로 단가인상 요청이 어렵다는 점을 든 곳이 54.7%로 가장 많았다. 22.8%는 거래 단절 등 불이익 우려를 들었다.

원자재 가격 상승분을 납품단가에 연동하는 제도의 도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78.5%에 달했다.

중기중앙회는 이번 조사 결과를 공정거래위원회에 보내 납품단가 인상 애로 업종을 중점 관리조사 대상으로 선정해 면밀히 점검해달라고 건의했다.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