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으로 물든 조선왕릉 숲길 9곳, 11월까지 개방

현지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9 09:29:11
  • -
  • +
  • 인쇄

단풍으로 물든 조선왕릉 숲길 9곳, 11월까지 개방
 

▲ 서울 강릉(康陵) 서어나무숲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가을을 맞아 단풍으로 물들어가는 조선왕릉 숲길 9곳을 다음 달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개방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개방되는 숲길은 구리 동구릉 휘릉∼경릉∼양묘장 숲길, 남양주 광릉 복자기나무 숲길, 남양주 사릉 홍살문∼능침 북측 숲길, 서울 태릉∼강릉 숲길, 서울 의릉 천장산 숲길, 파주 장릉 능침 둘레길, 파주 삼릉 공릉 북쪽과 영릉∼순릉 사이 작은 연못 숲길, 화성 융릉∼건릉 숲길, 여주 영릉 외곽 숲길이다.

다만 구리 동구릉 내 경릉부터 양묘장까지는 11월 2일부터 약 한 달 동안만 걸을 수 있다.
▲ 파주 장릉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개되는 숲길의 총길이는 21㎞이며,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11월에는 오후 4시 30분에 관람이 종료된다.

궁능유적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용객 간 2m 이상 거리두기, 숲길 내 일방통행, 다중 이용시설 입장 시 마스크 착용을 안내한다.

궁능유적본부 관계자는 "구리 동구릉 자연학습장, 파주 장릉 생태 숲길, 남양주 광해군묘 숲길을 정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