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대책위, '대장동 의혹' 이재명 등 국수본에 고발

현지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8 08:04:43
  • -
  • +
  • 인쇄

서민대책위, '대장동 의혹' 이재명 등 국수본에 고발
 

▲ 경찰청 [연합뉴스TV 제공]

[강소기업일보=현지훈 기자]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이른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이재명 경기지사와 성남도시개발공사,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 등을 뇌물수수·횡령 등 혐의로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에 고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서민대책위는 "부동산 개발 투자에 대한 황당한 수익배당과 이해할 수 없는 50억원의 퇴직금 등 대장동 개발을 둘러싼 의혹들이 연이어 터져 나오고 있다"며 "철저한 수사로 의혹을 해소하고 범죄 사실이 밝혀지면 일벌백계해달라"고 촉구했다.

경찰은 올해 4월 금융정보분석원(FIU)로부터 김씨와 이성문 화천대유 대표 등의 2019∼2020년 금융거래에서 수상한 자금흐름이 발견됐다는 첩보를 받고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전날 김만배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12시간가량 조사했다.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