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유람 "남편 부적절한 발언 사과…불쾌했을 국민께 송구" > news

본문 바로가기

문화 차유람 "남편 부적절한 발언 사과…불쾌했을 국민께 송구"

b44294c8bb3c86838e09e9c6610baa47_1661436747_8667.jpg
국민의힘 입당 환영식에서 물 마시는 당구선수 차유람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 앞서 열린 당구선수 차유람 입당 환영식에서 차 선수가 물을 마시고 있다. 2022.5.13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국민의힘에 입당한 당구선수 출신 차유람 씨는 25일 남편 이지성 작가가 이날 국민의힘 의원 연찬회에서 부적절한 발언을 한 데 대해 사과했다.

이날 연찬회 첫 번째 강연자로 나선 이씨는 부인 차씨에게 국민의힘 입당을 권유한 이유를 설명하면서 "당신(차씨)이 들어가면(입당하면) 국민의힘이 젊음의 이미지와, 젊고 아름다운 여성의 이미지로 바뀌지 않겠냐. 내가 보기엔 배현진 씨, 나경원 씨도 있고 다 아름다운 분이고 여성이지만, 왠지 좀 부족한 것 같다. 김건희 여사로도 부족한 것 같고…"라고 발언해 논란이 일었다.

차 씨는 이날 저녁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남편 이지성 작가의 부적절한 발언에 대해 사과드린다. 해당 발언은 저 역시 전혀 동의할 수 없는 부적절한 내용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국민의힘 연찬회는 정기국회를 앞두고 대한민국의 재도약을 준비하는 소중한 자리였다"며 "과분한 초청에 결례를 끼쳐 무척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차 씨는 "김건희 여사님, 나경원 의원님, 배현진 의원님께 사과드린다. 불쾌하셨을 국민 여러분께도 거듭 송구스럽다"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더욱 스스로를 돌이켜 보겠다. 아울러 유사한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유의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이 작가 발언이 알려지자 발언에서 거론된 배현진 의원과 나경원 전 의원이 즉각 페이스북 글을 통해 공개 반발하며 사과를 요구했다.

이후 이 작가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농담으로 한 말", "아무튼 나는 하고 싶은 말 마음껏 하고 살 것", "젊고 아름다운 이미지라는 발언 하나를 붙들고 이렇게 반응하시는 모습은 실망스럽다"고 썼다가, 파장이 점차 커지자 오후 8시께 자신이 앞서 연달아 올린 SNS 글을 모두 삭제하고 사과했다.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업 인터뷰

news더보기

주요뉴스

news더보기

이슈

news더보기

법인명 : 강소기업개발진흥원 I 서울특별시 서초구 법원로3길 19 2층 2021호(양지원) | 대전광역시 유성구 은구비남로7번길 19 거성빌딩 3층 | 대표전화 : 1588- 9138(내선3번) | 팩스 : 050-8090-8097
제호 : 강소기업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53588 | 등록일 : 2021-03-04 | 발행인 : 오남진 | 편집인 : 현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지훈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강소기업일보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강소기업일보 All rights reserved. 제보메일 : kangsogood@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