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화 인쇄 폰트 크기 김건희 팬카페, 尹 대통령 자택 앞 집회 서울의소리 고발 > news

본문 바로가기

정치 문서화 인쇄 폰트 크기 김건희 팬카페, 尹 대통령 자택 앞 집회 서울의소리 고발

19a1208a80da9a774e87d0b86a1f4126_1655653033_2555.jpg
대통령 자택 앞 규탄 피켓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 관계자들이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윤석열 대통령의 자택 앞에서 24시간 집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강소기업일보=현지훈기자] = 김건희 여사 팬카페인 '건사랑'이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시위에 항의하며 윤석열 대통령 서초동 자택 앞에서 맞불 집회를 진행 중인 인터넷 언론사 '서울의소리' 대표를 고발하겠다고 19일 밝혔다.

건사랑 대표는 이날 네이버 카페에 보도자료 형태 공지글을 올리고 "(백 대표가) '주가조작범 김건희 구속'이라는 현수막을 설치하고 서초동 아크로비스타 건너편에서 집회를 열어 허위사실을 유포해 김 여사의 명예를 심각히 훼손했다"며 "20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경찰서에 고발하겠다"고 했다.

서울의소리는 이달 14일부터 윤 대통령 자택 앞에 집회신고를 하고 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시위 중단과 김 여사 수사 촉구 등을 요구하며 집회를 이어가고 있다.

서울의소리 측이 대형 확성기와 마이크 등을 집회에 동원하면서 인근 주민들은 소음 피해를 호소하고 있다.

아크로비스타 주민들은 '조용한 시위를 부탁드린다. 수험생들이 공부하고 있다.', '집회 소음으로 아기가 잠을 못 자고 울고 있다' 등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내걸었다.

또 아크로비스타 주민들은 사흘 전부터 집회 중 마이크, 스피커, 확성기 사용을 금지해 달라는 내용의 진정서에 서명을 받기 시작했다. 현재까지 입주자의 3분의 1인 250여 가구가 진정서에 서명했다.

이들은 다음 주께 경찰에 진정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강소기업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업 인터뷰

news더보기

주요뉴스

news더보기

이슈

news더보기

법인명 : 강소기업개발진흥원 I 서울특별시 서초구 법원로3길 19 2층 2021호(양지원) | 대전광역시 유성구 은구비남로7번길 19 거성빌딩 3층 | 대표전화 : 1588- 9138(내선3번) | 팩스 : 050-8090-8097
제호 : 강소기업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53588 | 등록일 : 2021-03-04 | 발행인 : 오남진 | 편집인 : 현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지훈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강소기업일보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강소기업일보 All rights reserved. 제보메일 : kangsogood@naver.com